DSTV : 한국교회, 공동체성 회복으로 사회의 평형수 역할 감당해야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2019년09월21일sat
Update: 2019-09-21 11:04:59
뉴스홈 > 뉴스 > 교계종합
2015년04월16일 09시45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한국교회, 공동체성 회복으로 사회의 평형수 역할 감당해야

(좌측부터) CTS 스페셜 ‘한국교회를 論하다’-‘세월호 1주기 한국교회에 길을 묻다’ 편에 출연한 고훈 목사, 손봉호 교수, 한기채 목사, 손인웅 목사, 송길원 목사. ⓒCTS기독교TV

CTS 스페셜 ‘한국교회를 論하다 – 세월호 1주기, 한국교회에 길을 묻다’ 편
CTS기독교TV(회장 감경철 ‘이하 CTS’)가 진중한 성찰을 통하여 한국교회의 변화와 갱신을 위한 구체적인 대안을 모색하는 ‘CTS스페셜 한국교회를 論하다’(이하 ‘한국교회를 論하다’) ‘세월호 1주기, 한국교회에 길을 묻다’ 편을 방송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세월호 참사 1주기를 맞아 한국교회의 대응 방향과 역할을 진단하기 위한 취지로 기획된 본 방송은 한기채 목사(중앙성결교회)의 사회로 손봉호 교수(서울대학교 명예교수), 손인웅 목사(덕수교회 원로목사), 고훈 목사(안산제일교회), 송길원 목사(하이패밀리 대표)가 출연하여 △세월호 참사 이후 지난 1년간 한국교회가 수행해온 사회적 역할 △주요 현안에 대한 교회적 해결방안 △세월호 진상 규명 선결과제 △국가적 재난 · 위기 상황에서 한국교회의 역할 등에 대해 심도 있는 토론을 진행했다.
‘세월호 1주기, 한국교회는 무엇을 했나?’라는 현안에 대해 패널들은 아쉬움을 토로했다. 손인웅 목사는 “사건관계자가 구원파로 밝혀지면서 기독교가 오해를 받은 만큼 피해자 및 유가족이 겪어온 심리적 고통을 함께하고 위로하기 위해 한국교회가 다양한 사역을 해왔지만, 단발성 행사들에 그친 것 같아 진심으로 아픔에 동참하고 공감하는 ‘친구’가 되어주지는 못한 것 같다”고 말하자 이에 고훈 목사는 “많은 사역을 했음에도 불구하고 가슴이 아픈 것은 한국교회가 정치적 입지 등으로 인해 구심점을 잃고 연합하지 못하는 모습을 보여 유가족에게 실망감을 안겨준 것”이라며 의견을 같이했다.
세월호를 향한 기독교계의 사역이 지속적이지 못했다는 지적에 대해 송길원 목사는 “기독단체가 가장 먼저 참사현장으로 달려갔지만, 지속적이고 진정성 있는 대응으로 다가간 타종교와 비교해보았을 때 우리의 사역은 ‘영양식’이 필요한 그들에게 가져간 ‘간식’에 그쳤다”고 비유하며 “그들의 필요를 파악하기보다 우리가 필요한 것을 채웠다. 이는 우리 기독교의 현실을 가장 적나라하게 볼 수 있는 현상”이라며 일침했다.
손봉호 교수는 “안전불감증의 근본에는 ‘설마’라고 하는 무속적인 요행의 복이 존재한다. ‘하나님이 보호하시면 과속운전을 해도 사고가 안 난다’는 생각처럼 한국 기독교 안에도 깊이 들어와 있는 이러한 요행이 고쳐지지 않으면 앞으로도 사고는 계속 일어나게 되어있다”며 “내 개인의 안전은 내 책임이지만, 내가 안전에 관심이 없는 것으로 인해 다른 사람을 희생시키는 것은 비도덕적인 일로, 다른 사람들을 보호하기 위해 기독교인이 먼저 안전한 행동에 앞장서야 할 것”이라며 변화와 각성을 촉구했다.
패널들은 마지막으로 “세월호가 평형수의 문제로 침몰했듯 우리 사회의 어려움을 극복하는 구심점으로써 교회도 평형수 역할에 힘을 쏟아야 한다. 교회의 공동체성 회복으로 유가족들의 상처를 기억하고 위로하는 사명을 감당하다보면 우리 사회의 회복과 치유는 자연스레 따라올 것”이라는 데 목소리를 함께했다.
‘CTS스페셜 한국교회를 論하다’는 매주 금요일 오전 10시에 생방송으로 진행되며, 각 지역 케이블과 SkyLife 173번, IPTV(KT QOOK 236번, SK BTV 551번, LG U+ 180번), 해외위성, CTS APP을 통해 전 세계에서 시청할 수 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dstv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교계종합섹션 목록으로
[교계종합]제5대 한교연 대표...
[교계종합]세계 평화와 희망 ...
[교계종합]한교연 양병희 대...
[교계종합][포토]안양대학교 ...
[교계종합]한기총 제26-9차 ...
 

이름 비밀번호
[1]
다음기사 : 한기총, 세월호 참사 1주기 맞아 메시지 발표 (2015-04-16 11:27:10)
이전기사 : 이광재 이사장 “나눔 정신 실천하는 가슴 따뜻한 재단되도록 노력” (2015-04-15 13:01:11)
지금, 죽음을 공부할 시간 생의 아름다운 마무리를 위하여
지금, 죽음을 공...
화제의 책- '멘탈...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