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STV : 경희대 혜정박물관 독도 고지도 자료훼손 우려 여전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2020년01월23일thu
Update: 2020-01-23 11:07:04
뉴스홈 > 뉴스 > 핫이슈
2015년09월23일 17시32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경희대 혜정박물관 독도 고지도 자료훼손 우려 여전

경희대학교에 대한 최근 언론보도의 내용을 살펴보면 교수논문표절, 식당 공사 수의계약, 산학 커넥션 비리의혹 등으로 내부적인 심각한 문제를 겪고 있다.

이와 함께 혜정박물관 관장의 직위해제 관련 법정 소송이 진행 중인 가운데 국가적으로 소중하게 다루어져야 할 고지도에 대한 관리 소홀이 여전히 개선되지 못하다는 우려가 나오고 있다.

최근 기자들과 만나 혜정박물관 관장 김혜정 석좌교수는 “학교측의 관리소홀로 보존 중인 우리 역사의 소중한 고지도와 고문서들이 훼손되고 있어 가슴이 아프다”며 “최근의 퇴거 조치로 박물관 내부를 살펴볼 수 없어 그 훼손 정도마저 파악하지 못해 더욱 안타깝다”고 밝혔다.

현재 혜정박물관측은 전시실은 개방되어 있지만 김 관장이 학교측에 기증하지 않은 17만여점의 개인 소유 고지도가 수장고에 고스란히 보관되어 있어 이에 대한 관리가 어떻게 되고 있는지 확인할 수 없다는 것.

특히 김혜정 관장의 직위해제 과정에서 학교측이 관리소홀로 수장고가 관리되지 않는 점들을 언론사에 제보, ‘찢기고 썩어가는 독도 고지도, 관리부실로 훼손’ 등의 제목으로 공중파 방송사와 여러 언론들에 여론화 된 이후 취해진 조치로 자료훼손에 대한 우려의혹이 더욱 높아지고 있다.

김 관장은 고지도 등 유물들의 상태를 직접 확인해야 한다는 이유에 대해 “국가적이나 문화적, 역사적으로 중요한 자료가 많으니 경희대측이 관리할 의지나 여력이 안 되면 제대로 관리할 수 있는 정부나 지자체 등 제3의 공공단체가 있을 경우 그쪽에서 관리하도록 해야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기증한 유물들이 국가든 지자체든 정상적으로 잘 관리할 수 있는 제3의 공익단체에서 관리될 수 있기를 원한다”며 “잘 분류되어 있는 유물들이 혹여나 위치가 뒤섞이거나 움직여 훼손되거나 되지 않기를 바란다”고 우려를 나타냈다.

이에 따라 경희대측이 계약해제에 따른 원상복구 의무를 지키지 않을 경우 유물에 대한 인도를 청구하는 본안소송도 제기할 수밖에 없다는 의지도 밝혔다.

김 관장은 “법적 조치로 대응한 것은 박물관 관장 직위를 되찾기 위한 것이 아닌, 소중한 우리 역사 유물에 대한 예우를 해달라는 것이다”면서 “직위 해제 후 비전문가들에 의해 유물이 방치되어 지금 이 순간에도 훼손되고 있을 것을 생각하니 억장이 무너진다”고 전했다.

경희대학교는 8월경 일간지와 공중파 방송 등 복수의 언론을 통해 혜정박물관 내에 있는 고지도에 관한 허술한 관리에 대해 집중적으로 문제가 제기 되자 김혜정 관장에 대해 ‘976만원을 횡령하고, 개인소유 유물 30점을 학교교비로 구입 등’을 이유를 들어 직위해제를 했다.

그러나 이 과정에서 김혜정 관장에게 소명 기회 등 사실조사를 하지 않았고, 적법한 절차를 거치지 않은 것에 대해 ‘효력정지 가처분신청(심문기일 9월 24일)’을 제기한 상태다.

김 관장은 “976만원은 경희대학교에서 지원하는 박물관 운영자금과 무관한 전시회 행사비용으로 지난해 3월 당시 직원이 임의로 업체로부터 리베이트조로 수수한 것을 사후에 적발해 돌려내도록 한 것이고, 실제로 박물관의 유물관리비용 등으로 사용됐을 뿐 사적 용도로 지출된 바 없다”고 학교측의 주장이 사실과 다름을 밝혔다.

또한 학교 측과의 사전 협의 하에 유물을 선구매하고, 승인된 절차에 따라 당해 연도 또는 다음 연도의 예산으로 집행해 온 것일 뿐, 개인소장 유물을 교비로 구입한 바가 없음도 재자 밝혔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dstv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핫이슈섹션 목록으로
[핫이슈] “시대 이끌 하나...
[핫이슈]한기총 ‘제26회 ...
[핫이슈]한기총 이영훈 대...
[핫이슈]한기총, 대표회장 ...
[핫이슈]2016 아바드리더컨...
 

이름 비밀번호
[1]
다음기사 : 경희대 혜정박물관 수장고 법원 ‘고시문’ 게시 (2015-10-07 22:37:44)
이전기사 : 두날개선교회 김성곤목사 합신 이대위에 입장 밝혀 (2015-09-04 15:36:49)
허정윤박사, 공산주의가 기독교와 독립운동에 끼친 부정적 영향 고찰
허정윤박사, 공산...
김문훈 목사의 명...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