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STV : 한교연, 백사마을에 사랑의연탄 2만장 전달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2020년11월27일fri
Update: 2020-11-27 11:41:48
뉴스홈 > 뉴스 > 교계종합
2017년02월17일 21시04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한교연, 백사마을에 사랑의연탄 2만장 전달


한국교회연합
(대표회장 정서영 목사)16일 백사마을에 사랑의 연탄 2만장을 전달했다.

이와 관련하여 한교연 봉사위원회(위원장 최충근 목사)16일 열린 연탄나눔 행사에는 임원 및 사무처 직원, 예장 합동개혁 신학원 학생 등이 자원봉사자로 참여해 지역주민들에게 지게와 리어커로 연탄을 직접 전달 했다.

한교연이 이날 전달한 2만장의 연탄은 입춘이 지났음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쌀쌀한 날씨에 떨고 있는 백사마을 주민 134가구가 한 달간 따뜻하게 지낼 수 있는 분량이다.

연탄나눔 행사에 앞서 백사마을 연탄교회에서 드려진 예배는 이명섭 목사(서기)의 사회로 박종언 목사(공공정책위원장)의 기도와 최충근 목사(봉사위원장)운명이 역전된 사람제목의 설교, 최귀수 목사(사무총장대행)의 인사와 허기복 목사의 답사 순으로 진행됐다.

연탄은행 대표 허기복 목사는 대부분의 연탄 나눔행사가 12월과 1월에 집중되는 바람에 2월부터는 지원이 거의 끊긴 상태라며 그러나 이곳 주민들은 난방뿐 아니라 매일 취사와 세수, 세탁까지 연탄에 의존하기 때문에 지금이야말로 가장 힘겨운 보릿고개를 넘고 있는 것이라며 한국교회와 성도들의 관심과 지원을 요청했다.

한교연은 당초 12월 성탄절과 1월 설날을 앞두고 연탄나눔행사를 계획했다가 2월이 가장 어려운 시기라는 점을 고려하여 행사시기를 2월로 늦추었다. 대표회장 정서영 목사는 한교연이 주관한 사랑의 연탄 2만장 나눔행사는 한교연의 위상을 높이는데 목적이 있는 게 아니라 한국교회와 성도들로 하여금 사회적 약자들에 대한 관심과 실천을 위한 동참과 동기부여에 보다 큰 의미와 목적이 있다고 강조했다.

한교연은 2012년 창립 이후 2013년부터 올해까지 매년 겨울철에 사랑의 연탄 2만장을 백사마을에 전달하는 등 우리 사회 약자들에 대한 섬김과 나눔을 지속적으로 실천해 오고 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김아람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교계종합섹션 목록으로
[교계종합]순복음세계선교회 ...
[교계종합]미래목회포럼 고향...
[교계종합]한국기독교언론사...
[교계종합]미래목회포럼 정기...
[교계종합][포토]"교육부는 ...
 

이름 비밀번호
[1]
다음기사 : 제49회 국가조찬기도회, 설교자 정성진목사 내정 (2017-02-21 09:39:59)
이전기사 : 문체부 송수근 1차관 한교연 내방 환담 (2017-02-17 20:53:59)
화제의 신간-북그루, ‘내 삶을 바꾸는 굿 라이프 ‘행운’ 출간
화제의 신간-북그...
언택트 시대 성경...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