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STV : 이천식 목사의 365일 Q.T-하나님은 우리 아버지 입니다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2019년08월24일sat
Update: 2019-08-21 20:15:08
뉴스홈 > 오피니언 > 설교
2018년10월17일 23시23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이천식 목사의 365일 Q.T-하나님은 우리 아버지 입니다
※찬송: 아버지여 나의 맘을(새 424장)
※말씀: 마태복음 6장 5-10절 “그러므로 너희는 이렇게 기도하라 하늘에 계신 우리 아버지여 이름이 거룩히 여김을 받으시오며”(9절)
 
■ 주님의 뜻
 “우리의 아바 아버지” 브레넌 매닝은 ‘아바’(Abba), 이 짧은 한 단어가 함축하는 의미는 늘 우리의 이해를 넘어설 것이다. 하지만 이 말에서 예수님과 그분의 아버지 사이에 존재하는 깊은 친밀감을 느끼게 된다고 했습니다. 우리는 한 가족의 일원입니다. 우리가 태어난 육체적 가족뿐 아니라 영적 가족에서도 마찬가지입니다. 우리 삶에 그리스도를 초청했을 때, 하나님은 우리를 그분의 자녀로 삼아주셨고 그분의 가족으로 맞아주셨습니다. 하나님이 아버지로서 우리를 보살피시는 것을 볼 때, 그분이 친아들을 두신 아버지라는 것을 알게 됩니다. 성경을 읽으면서 예수님이 하나님의 계획에 대해 보여주셨던 신실함과 하늘 아버지께 드린 신뢰를 알게 될 때, 우리는 하나님과 누리는 이 친밀하고 밀접한 관계가 얼마나 놀라운 것인지 이해할 수 있게 됩니다. ‘아버지’라는 뜻에 해당하는 히브리어 ‘아바’는 어린아이가 사용하는 ‘아빠’라는 단어처럼 애정이 가득 담긴 말입니다. 이 단어는 예수님과 하나님 사이의 친밀함 이상을 묘사합니다. 우리가 상상할 수 있는 것보다 훨씬 크고 깊은 친밀함과 밀접함, 신뢰가 가득한 사랑을 의미합니다. 그리고 ‘아바’는 그분의 자녀인 우리가 우리 하늘 아버지에 대해 사용하도록 허락받은 말입니다. 어린 아이가 제일 처음 배우는 말은 “엄마”입니다. 그런데 예수님이 제일 많이 사용하신 호칭은 “아버지”입니다. 이 말에는 무슨 뜻이 있는지 보겠습니다. 그럼 “하나님은 우리 아버지입니다”라는 제목으로 함께 은혜를 받겠습니다.
 
□ 예수님은 언제나 하나님을 아버지라고 불렀습니다.
 아버지라는 명칭이 제일 많이 나온 곳이 요한복음 17장입니다. 29회 이상이나 나옵니다. 하나님을 3인칭으로 표현할 때를 제외하면 주님은 항상 “아버지” 또는 “하나님 아버지”라고 불렀습니다. 주님은 항상 제자들에게 “너희 하나님”이라고 하시지 않고 “너희 아버지”라고 말씀하십니다. 주님께서 운명하실 때도 “아버지여”(눅23:46절)라고 하셨습니다.
 
□ 아버지는 시작자란 뜻입니다.
 나를 낳으신 분, 나를 시작하신 분이란 뜻입니다. 어렸을 때 길에 버려졌다가 나중에 미국에 입양된 사람이 장성한 후에 한국에 와서 “나를 낳으신 분이 누구세요?” 라고 그의 부모를 찾는 모습을 신문에서 종종 볼 수 있습니다. 누구나 시작하신 분, 낳으신 분을 중요하게 여깁니다. °안요한 목사 “낮은 데로 임하소서!”라는 영화를 보면 간증 내용을 볼 수 있습니다. 그는 37세 때 실명, 방황하고 수없이 자살을 기도하다가 하나님을 만났습니다. 그리고 그는 기뻐서 감사하고 찬양합니다. “내가 실명한 것은 하나님의 영광을 나타내려 함이라”(요9:3절). 그는 육신의 눈은 실명해서 보이지 않게 되었으나 신령한 눈을 떠서 진짜 아버지, 즉 하나님 아버지를 발견했습니다. 즉 새로운 참 인생을 시작하게 해준 아버지를 찾은 것입니다.
 
□ 아버지는 권위를 뜻합니다.
 책임과 능력을 가지신 분이란 뜻입니다. 그 분이 없었으면 오늘의 나는 없습니다. 성도의 권세와 능력이 여기에 있습니다. 우리 아버지는 엄청난 능력과 권세를 가지신 분입니다. 그래서 우리는 담대해야 합니다. 두려워하지 말아야 합니다. 하나님의 자녀 된 권세(요1:12)를 가진 자가 바로 우리입니다.
 
□ 우리는 자녀의 품위를 지켜야 합니다.
 아버지의 자녀란 아버지의 유업을 이을 자라는 뜻이 내포돼 있습니다. 우리는 하나님 아버지를 만남으로써 새로운 가문이 성립되었습니다. 마귀의 가문이 아닙니다. 하나님의 가문입니다. 믿음의 형제들은 이것을 잘 알고 하나님 아버지의 가문, 천국의 가문을 빛내야 할 것입니다. 그것은 거룩입니다. 성결입니다. 진리입니다. 그리스도의 성품으로 살아가야 합니다. 세상의 모든 사람들이 하나님을 우리 아버지라 부르게 되기를 바랍니다. 할렐루야!
 
❈복음송(미가엘): 1704장(500) 나의 아버지  1756장 아버지 사랑합니다. 2258장(545) 아바 아버지
 
■ 주님께 기도
 하나님, 우리가 하나님의 자녀로서 신앙을 소유하고, 친 자식으로서 하나님 아버지의 가문을 빛내며 살게 하옵소서.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dstv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설교섹션 목록으로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이름 비밀번호
[1]
다음기사 : 이천식 목사의 365일 Q.T-이 시대 갈렙이 되겠습니다 (2018-10-23 21:28:45)
이전기사 : 강원종 선교사의 영어 설교-하나님을 경외하는 사람들아 들으라 (2018-10-09 22:20:46)
화제의 책- '멘탈 경쟁력' 현대인 필독서 '인기'
화제의 책- '멘탈...
도서출판 휘선 ‘...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