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STV : 구세군 서울후생원 100주년 맞이해 기념 음악회 연다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2018년12월11일tue
Update: 2018-12-11 21:08:40
뉴스홈 > 뉴스 > 교단
2018년10월22일 23시52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구세군 서울후생원 100주년 맞이해 기념 음악회 연다

구세군서울후생원(원장 김호규)은 오는 30일 서대문구 충정로에 위치한 구세군100주년 기념빌딩 아트홀에서 구세군서울후생원 100주년 기념 사랑의 음악회를 진행한다.

서울후생원은 1918년 부모를 잃고 거리에서 방황하던 아이들을 보호하면서 시작된 아동 양육 시설(보육원)로 국내에서는 다섯 번째로 설립됐다.

이번 음악회는 어려운 환경에서도 재능을 키우고, 꿈을 키우는 청소년들을 응원하고 격려하기 위해 열린다. 또한 따뜻한 나눔을 실천하고 있는 자원봉사자와 후원자들을 초대하여 그들의 봉사와 헌신을 격려하고 사회적으로 나눔 문화확산의 계기를 마련하고자 한다.

1930년대부터 고아들에게 악기를 가르치며 시작된 서울후생원 브라스밴드는 한국구세군에서도 가장 오래된 브라스밴드이다. 특히 이번 음악회에는 구세군서울후생원 브라스밴드뿐 만 아니라 후생원을 퇴소한 선배들로 구성된 시니어밴드가 참여하여 공연을 선보인다. 또한 찬양사역 가수 배주은, 정예원 등의 초대가수가 함께하여 풍성한 공연을 펼친다. 한편 이 날 후생원의 100년 역사를 담은 구세군서울후생원 100주년 기념 역사서가 발행되어 출판보고회도 함께 진행될 예정이다.

구세군서울후생원 김호규 원장은 대한민국 아동복지 역사와 함께한 구세군서울후생원은 과거 100년을 디딤돌 삼아, 앞으로의 100년을 희망차게 나아가기 위한 의미 있는 자리가 되길 바란다고고 말했다.

다가 오는 1030100주년 기념 음악회는 참석을 희망하는 모든 이에게 열려 있으며 아동복지관계자, 자원봉사자 및 후원자, 구세군서울후생원 가족들이 함께하는 따뜻하고 뜻 깊은 자리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구세군서울후생원 아이들과 퇴소한 선배들의 협연과 서로 간에 오고 가는 따뜻한 온정이 전달되어 지기를 기대하는 바이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김의선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교단섹션 목록으로
[교단]합동, 서울남장로...
[교단][포토]대신총회 신...
[교단]합동 평양제일노회...
[교단]“대신교단의 헌법...
[교단]대만성결교단 지도...
 

이름 비밀번호
[1]
다음기사 : 카이캄 141명 목회자 후보생 목사 임직 (2018-10-23 00:24:51)
이전기사 : 구세군, 사회복지학술세미나 열려 (2018-10-22 23:31:38)
“몸집 큰 교회 하나보다 정신 건강한 작은 교회 열이 낫다!”
“몸집 큰 교회 ...
하루를 다르게 사...
가정해체로 잃었던 희망을 더 ...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