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STV : 김화경 목사 "한국교회 썩은 정치꾼 물러나라"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2019년01월16일wed
Update: 2019-01-15 14:20:49
뉴스홈 > 뉴스 > 교계종합
2018년12월25일 10시07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김화경 목사 "한국교회 썩은 정치꾼 물러나라"
오정현 목사 관련 상식 떠난 무분별한 논평, 성명서 기독교 이미지 훼손 문제


한국공익실천협의회 대표 김화경 목사가 사랑의교회 오정현 목사의 대법 파기 환송심 서울고법 판결과 관련 "한국교회 몇몇 양심마비 파렴치한 썩은 정치꾼들은 석고대죄 물러가라"는 것을 골자로 한 성명서를 발표했다
.

이와 관련하여 김화경목사는 24일 기독교연합회관 2층 카페마레에서 개최한 기자회견을 통해 사랑의 교회 오정현 목사에 대한 법원의 판결이 나오자 기본과 상식을 떠난 무분별한 논평과 성명서 발표가 기독교의 선한 이미지 파괴로 한국교회를 망치고 있다면서 합동 102회 총회장 불법 행정의 대명사 함량미달 양심마비 전계헌 목사는 "오정현 목사 자격을 문제 삼으면 세계 교회가 혼란의 소용돌이에 빠진다"는 마치 오정현 목사가 예수님 위치에 있는 듯한 기상천외한 이단성 탄원서를 재판부에 제출하여 한국교회를 망치고 세상의 조롱거리로 만들었고, 그 이유가 혹 항간의 소문 대가성 금품 수수 의혹 까닭인지 아니면 조직 신학이 제대로 안 된 것인지 답변 해 주시길 바란다고 요구했다.

김 목사는 또 대법원의 파기 환송을 받아들인 서울고등법원 판결은 사랑의 교회 오정현 목사를 반대하는 성도들 중 대표성을 가진 몇몇 사람들이 대한민국 헌법에서 보장한 전체 구성원 중 1명이라도 이의를 제기하면 법의 판단을 받도록 되어 있는 의결 존중 권에 의거 오정현 목사의 위임 목사직이 불법이라며 끝까지 소송 한 것에 대하여 재판부가 교단 헌법 151조 교단 산하 총신대학교 신학대학원을 졸업 후 강도사 고시를 거쳐 년 이상 교역에 종사 한 후 노회 고시에 합격해야 한다교단 헌법 정치 15장 제 13조 타 교파 목사 또는 외국에서 임직한 장로교 목사로서 신학교에서 2년 이상 수업을 한 후 강도사 고시에 합격하면 가능하다는 자체 내 교단 정관을 정확하게 적용 정확하게 판결 한 것이다면서 한국교회는 집단 최면 걸린 듯한 한심 무식한 모습의 무분별한 논평 및 성명서 발표로 국민들에게 손가락질 당하며 사법부의 권위에 도전하지 말아야 할 것이다고 덧붙였다.

김 목사는 특히 합동교단 기관지 기독신문이 교단 정관과 대한민국 헌법이 보장하는 의결존중권을 무시하고 2018. 12. 11[사설] “목사의 자격을 법원이 정하는 것은 넌센스다는 논평을 했고 동서울노회는 합동 교단지 기독신문2018. 12. 11() 2179(통권2199) 1면 하단 광고에 종교내부 결정에 사법부가 개입하는 현실을 개탄하며와 한국교회언론회가 기독신문 4면 하단에 발표한 성명서 중 종교의 자유를 훼손 한다는 것과 칼넷이 기독신문에 사법부의 편파적 판단에 시정을 촉구한다!!”는 제목의 201812. 17.에 발표한 성명서는 신앙적으로도 성경 롬13:1~3의 말씀을 무시한 자가당착 아전인수의 비성경적인 성명서라고 생각된다면서 이는 성명서에 동의하지 않는 대대수의 합동 총회 내 목사 장로들을 비롯한 전체 구성원들과 한국교회와 언론 및 종교인들을 욕되게 하며 대한민국 사법부의 명예 권위 위상을 심각하게 훼손한 것이기에 즉시 자신들의 무지를 인정하고 사과해야 된다고 주장했다.

김 대표는 이와 함께 “‘기독신문동서울노회한국교회언론회’, ‘칼넷을 비롯한 일부 언론과 단체들은 합동 총회 내 온갖 불법 비리 심지어 A노회 B목사가 목사가 천국 보낸다” ,“목사 말 안 들으면 지옥 간다”, “주의 종을 영접 하지 않으면 소동과 고모라 성처럼 심판 받고 멸망 받는다”, 것과 특별경제가증처벌법법률위반 3번째 집행유예선고로 한국교회를 망친 CTS기독교TV 감경철 회장 사건 앞에는 시종일관 주둥이 닥치고 침묵하다가 갑자기 오정현 목사 편드는 듯한 논평과 성명서를 발 빠르게 발표 한 이유가 무엇인지와 1회당 수백 만 원 소요되는 언론 광고비용은 자비량인지 혹 로비 의혹에 의한 대가성 금품 수수 의혹에 의한 광고 진행인지 모두가 이구동성으로 궁금해 하고 있다면서 공공의 이익과 모두의 알권리를 위해 답변 해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문병원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교계종합섹션 목록으로
[교계종합]한국대학기독총장...
[교계종합]한반도녹색평화운...
[교계종합]순복음대학원대학...
[교계종합]2017종교개혁500주...
[교계종합]한아교육문화재단 ...
 
 김진수 (2018-12-25 10:58:51)     19   0  
한국공익실천협의회에서 정확하게 맞는 말씀 하셨습니다. 한국공익실천협의회는 어두운 한국교회 한 줄기 빛 희망 홧팅 입니다.
 할렐루야 (2018-12-25 11:17:25)     19   0  
김화경 목사는 합동으로 알고 있습니다 합동에서 이런 양심선언 바른 말 하는 목사가 있다니 놀랍고 희망을 봅니다
 이영진 (2018-12-25 11:19:45)     18   0  
한국공익실천협의회에서 바른 말 해 주셨습니다. 대표 김화경 목사님께 감사 드립니다.
 김후각 (2018-12-26 04:08:23)     17   0  
아주 정확히신 논평입니다.교계는 종종교재판은 거의 무조건적으로 사법심사대상이 아니다란 그롯된 편견으로 그동안 사법부가 개입을 자제하자 교계는 약육강식의 전형으로 변모되어 건전한 건의나 비평마저 목회자에 대한 도전행위로 보고 파직 및 출교를 시키어 세상밖으로 좇아내는 기막힌 현실에서 의연하게 바른 말씀하시는김화경 목사님 존경하고 사랑합니다
 김화경 (2018-12-26 05:05:01)     16   0  
에고~ 김후각 장로님!! 김화경은 주님앞에 죄인 중에 괴수 일 뿐 입니다. 한국교회 몇몇 지도자들이 사단의 궤계 혼미의 영에 붙잡혀 뭇 영혼들을 죽이고 하나님의 영광을 가로 채는 행위 앞에 더 이상 안일한 신앙의 모습으로 꿀먹은 벙어리 되어 입다물면 안됩니다. 육에 생각 속에 썩어 없어 질 양식을 위하여 땅에 축복에 몰두하는 번영신학 맘몬주의에 속지말고 예수님과 함께 아니오하며 하나님께서 영광 돌리시기를 깊히깊히 엎드립니다.
 내부고발자 (2018-12-27 07:58:48)     15   0  
절대로 쉬운일 아닙니다 썪어빠진 타락된 대한민국 기독교 통탄하는 울분으로주님께서 보내신 회개를 외치는 한국판 세례요한 김화경 목사님과 뜻있는 분들의 많은 성원바랍니다

이름 비밀번호
[1]
다음기사 : 여의도순복음교회, 찾아가는 성탄절 행사 '훈훈' (2018-12-25 10:15:31)
이전기사 : 전태식 목사의 성경세미나 연다 (2018-12-24 12:36:11)
CCM 찬양 사역자 노영희 선교사 1집 엘범 '인기'
CCM 찬양 사역자 ...
핑퐁 선교사 양영...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