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STV : 여의도순복음교회, 찾아가는 성탄절 행사 '훈훈'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2020년01월19일sun
Update: 2020-01-19 15:14:47
뉴스홈 > 뉴스 > 교계종합
2018년12월25일 10시15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여의도순복음교회, 찾아가는 성탄절 행사 '훈훈'
박원순 서울시장, 이영훈 목사 등 한국교회 주요 관계자 참여


박원순 서울시장과 이영훈 여의도순복음교회 목사
, 장만희 한국구세군 서기장관, 한용길 CBS 사장, 김천수 굿피플 회장, 손달익 전 대한예수교장로회 통합 총회장 등은 24일 서울 중구 남대문에 위치한 쪽방촌을 찾아 크리스마스 선물을 전달했다. 이날 행사를 위해 국제구호 NGO 굿피플은 간장 라면 사골곰탕 고추장 과자 등 한 달간 사용할 수 있는 식료품으로 구성된 키트 700상자를 준비했다.

이들은 또 주민들의 집을 방문해 크리스마스 인사를 나누고 주민들의 이야기에 귀를 기울이는 시간도 가졌다. 키트를 받기 위해 줄을 선 주민들을 위해 구세군 관악단 브라스밴드가 고요한 밤’ ‘기쁘다 구주 오셨네등 캐럴을 연주하며 추위를 녹였다.

이영훈 목사는 그리스도의 사랑이 꼭 필요한 곳은 바로 이곳이라며 성탄절뿐 아니라 1365일 소외된 이웃을 향해 따뜻한 마음이 전해졌으면 한다고 바랐다. 박 시장은 정부와 서울시가 해야 할 일인데 한국 교회가 마음을 내어주셔서 감사하다어려운 경제상황 속에서도 이렇게 마음을 합하면 어려움을 극복하고 더 아름다운 공동체를 만들 수 있을 것이라 확신한다고 말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문병원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교계종합섹션 목록으로
[교계종합]한기총 제26회 정...
[교계종합]한기총, 광복절 67...
[교계종합][포토]한국기독교...
[교계종합]세기총, 기독교 중...
[교계종합]한기총-기하성 여...
 

이름 비밀번호
[1]
다음기사 : 전태식 목사, 성경 세미나 '교회 성장 집중 해부' (2018-12-25 16:46:37)
이전기사 : 김화경 목사 "한국교회 썩은 정치꾼 물러나라" (2018-12-25 10:07:39)
허정윤박사, 공산주의가 기독교와 독립운동에 끼친 부정적 영향 고찰
허정윤박사, 공산...
김문훈 목사의 명...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