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STV : 화제의 신간, '장사는 돈 관리다' 출판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2019년06월19일wed
Update: 2019-06-19 00:12:35
뉴스홈 > 플러스 > 책/음반
2019년03월13일 22시43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화제의 신간, '장사는 돈 관리다' 출판
자영업자 셀프 회계 지침서


일본의 자영업자이자 작가인 후류야 사토시의
<장사는 돈 관리다>가 출간됐다. 책은 고 연봉 직장을 돌연 퇴직 후 시작한 꽃집이 폐업 위기에서 황금 낳는 거위로 거듭난 비법을 담아냈다.

도서 <장사는 돈 관리다>는 매출 혹은 이익 위주의 경영사례를 들어, 두 회계방식의 장단점을 비교하며 내용을 전한다. 매출만을 좇았던 저자 본인의 실패담을 가감 없이 공개하며 가시적 매출성과는 사업적 본질이 아니라는 결론을 이끌어낸다. 창업 초반 저자는 10억 원 매출을 기록했음에도 폐업 위기 처했고, 문제분석에 매진, 그 원인이 매출 중심 결산임을 발견한다.

실제로 매 월 1,000만 원씩 매출이 늘어나는 상황에도 늘 재정 적자를 겪었다 밝힌다. 저자는 당시를 회상하며, 매일 결산을 하지 않고 세금을 내기 위해 1년에 1회 결산서 작성이 전부였다 회상한다.

높은 매출에도 불안감을 떨칠 수 없었던 그는 이윤창출을 위한 한계이익이라는 본질적인 대안을 발견한다. 매출액에서 변동비를 제한 액수를 말하는 한계이익의 계산은 당장의 이익밖에 모르던 저자가 장사를 성공으로 이끈 비밀이다.

총 다섯 장의 목차로 구성된 <장사는 돈 관리다>돈 되는회계 지식만 담아내는데 집중했다. 첫 장은 경험을 들어 자영업자들이 크게 중시하는 매출이 실제론 이익과 무관하다며 서두를 연다. 얼마를 벌어야 돈이 남는지에 대한 본질적인 해답에 대해 한계이익실제를 설명하며 상세히 풀어 2장을 꾸민다. 특히 장사 초기 흔히 혼란스러울 수 있는 경비’,‘비용등의 개념을 설명하며 이익의 구조를 읽는 법 까지 내용을 도출한다.

이어지는 두 장에서는 위에서 계산한 값을 바탕으로 자영업자가 상황별 가격 인상, 인하 등 어떠한 조치를 취해야 하는지 구체적으로 조언한다. 한계이익이 5%만 증가해도 발생되는 상황들을 예로 들어 체감도 있게 전하면서 1%만이라도 오르면 장사 역시 새 국면을 맞이할 수 있다는 의견을 남긴다. 또 이익에 기여하는 상품군의 분석부터 가격인상의 실제적인 문제들까지 상세히 담는다. 마지막으로 한계이익 외에 원하는 이익을 창출해줄 개념들을 다채롭게 소개하며 장을 마친다.

책을 출간한 쌤앤 파커스 관계자는 결산서조차 모르던 저자의 경영 성공은 치열한 고민의 결과물이라며 자영업자뿐 아니라 회사원에게도 필수인 셀프 회계 지침서가 될 것이라는 출간평을 밝혔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김아람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책/음반섹션 목록으로
[책/음반]시련을 도전으로 ...
[책/음반]당신은 어떤 리더...
[책/음반]이대귀의 2014년 ...
 

이름 비밀번호
[1]
다음기사 : 박상현선교사-복음은 전하는 사람의 삶이 증거한다. (2019-03-14 11:45:20)
이전기사 : 42개국 지폐 속 비화 선별한 ‘지폐의 세계사’ 출간 (2019-03-09 20:28:41)
김형국 목사의 기독교인으로 세상 살아내기 프로젝트 1
김형국 목사의 기...
'작가의 어머니' ...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