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STV : 세기총, 13차 뉴욕기도회 개최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2019년11월22일fri
Update: 2019-11-21 14:01:45
뉴스홈 > 뉴스 > 교계종합
2019년05월14일 14시38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세기총, 13차 뉴욕기도회 개최

  

사단법인 세계한국인기독교총연합회(이하 세기총, 대표회장 최낙신목사/ 수석상임회장 윤보환목사)2019510() 오전 10시에 뉴욕에 소재한 대동연회장에서 그리스도 안에서 통일되게 하소서(에베소서 1:10)”란 주제로 제13차 한반도평화통일을 위한 뉴욕기도회를 세기총 임원진 및 미주한인기독교총연합회와 대 뉴욕지구한인교회협의회 임원 및 회원 목회자들과 크리스천들이 참석한 가운데 가졌다.

세기총 사무총장 신광수목사의 사회로 진행하여 내빈소개를 미기총 사무총장 이재덕목사가, 환영사를 이종명목사(준비위원장, 세기총공동회장), 대회사를 최낙신목사(세기총 대표회장)가 하고, 대표기도를 김명옥목사(하나님의성회 한국총회 총회장), 성경봉독을 에스겔37:15-23의 본문으로 이창종목사(뉴욕교협 서기), 특송을 이광선집사가 찬양한 후 "진정한 통일, 시온이즘라는 주제로 세기총 수석상임회장 윤보환감독이 설교를 하였다.

이어 권케더린목사(뉴욕교협 수석협동총무)의 헌금기도로 봉헌순서를 가지고 특별기도회로 정여균목사(세기총공동회장)가 한반도의 비핵화와 통일을 위하여, 김연규목사(세기총 부서기)가 뉴욕의 복음화와 한인교회들을 위하여, 박진하목사(침례교회한인지방회 증경회장)가 헐벗고 굶주리는 북한동포들과 어려운 이웃을 위하여, 전희수목사(글로벌여성협회 회장)750만 재외동포를 위하여 각각 기도를 하였다.

이후 세기총 2대 대표회장 장석진목사가 격려사를, 뉴욕교협 회장 정순원목사가 축사를 하고 세기총 대표회장 최낙신목사가 준비위원장 이종명목사에게 감사장을 전달하고 세기총 사무총장의 광고가 있은 후 통일의 노래를 다같이 부르고 세기총 상임고문 박희소목사의 축도로 모든 순서를 마쳤다. 그리고 뉴욕목사회 증경회장 김용익목사의 만찬기도로 교제를 나누었다.

세기총 수석상임회장 윤보환감독은 "진정한 통일, 시온이즘라는 제목의 설교를 통해 대한민국의 통일은 성령이 아니면 이루어질 수 없다라며 뉴욕교계의 역할에 대해 강조하면서 첫째는 거룩한 중재자가 되어야 한다라고 하며 한국과 북한과 미국과의 복잡한 관계 속에 중재적인 사명을 위해 뉴욕교계가 앞장서 기도하자고 했다. “둘째는 대한민국의 시온이즘은 평양교회 회복에 있다고 하며 아무래도 북한에 들어가기 쉬운 미국 시민권을 가진 한인들이 동양의 예루살렘이라고 불렸던 무너진 평양에 잃어버린 교회를 세우는 역할을 해 달라고 부탁했다. 마지막 셋째는 거룩한 성령으로 인한 복음통일을 강조하면서 평화통일이라고 해도 적화통일은 안된다며 복음으로의 통일을 강조했다.

세기총 사무총장 신광수목사는 세기총 기도회는 201711, 1차 서울 통일기도회에 이후 LA, 독일, 몽골, 라오스, 경기도, 달라스, 오클라호마, 크로아티아, 대만, 하와이, 태국으로 이어졌으며 이번뉴욕기도회가 13차 기도회임을 말하면서 14차 기도회는 512일 필라에서 열리며, 15차 기도회는 인천에서, 16차는 미얀마에서 이어질 것임을 알렸다.

준비위원장 이종명 목사는 환영사를 통해 세계의 허브, 세계의 심장 뉴욕도성에서 한국과 미국의 교계 지도자들이 모여서 전지전능하신 하나님께 조국과 민족을 위해 부르짖는 뜨거운 기도의 함성이 뉴욕도성을 가득 채우고 태평양을 넘어 조국 한반도에 이르러 민족의 염원인 평화통일의 초석이 될 것을 믿고 기도하자고 부탁했다.

대표회장 최낙신 목사는 대회사를 통해 조국 통일되어야 한다는 이의를 제기하는 사람은 한 분도 없을 것이다. 그동안 통일이 가까이 온 것 같다가 또 멀어지는 것 같기도 하다. 통일은 우리의 생각과 우리의 뜻과 우리의 행사와 우리의 주장으로 되는 것은 아님을 잘 안다. 사람의 계획과 정치인의 방법으로 해결될 수 없음을 안다. 역사를 주관하시는 하나님께서 하나님의 방법으로 이일을 주관하실 때 통일이 올 것으로 믿는다. 이를 위해 하나님 앞에 기도하고 하나님 앞에 우리의 뜻이 상달되어 하나님의 때에 역사를 일으켜 주실 것을 믿는다. 뉴욕기도회를 통해 조국통일을 앞당기는 복된 역사가 일어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세기총 2대 대표회장을 지낸 장석진 목사가 격려사를 통해 뉴욕기도회를 환영하고 우리들은 통일을 원한다고 하지만 말로만 하지 행동하는 사람은 적다. 한국에 많은 교단과 교계기관이 있지만 통일을 위해 발로 뛰고 눈물로 기도하는 곳은 과연 얼마나 되는가?”라고 묻고 세계를 발로 뛰며 기도하는 세기총을 격려하며 다함께 박수를 인도했다. 그리고 현재 세기총이 기도를 하며 세계를 반 바퀴를 돌고 있는데 한 바퀴를 완주할 때 통일의 기적이 일어나기를 간절히 소원한다고 말했다.

뉴욕교협 회장 정순원 목사는 축사를 통해 뉴욕에서 기도회를 열게 하신 하나님께 감사를 올려드리며, 기도의 제목대로 이루어질 것을 미리 믿고 축하를 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김아람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교계종합섹션 목록으로
[문화]구세군 안산다문화...
[선교]합동 총회군선교회...
[교계종합]대한신학대학원대 ...
[교계종합]한기총, 다문화 가...
[교계종합]한반도녹색평화운...
 

이름 비밀번호
[1]
다음기사 : 한국원로목회자회 임진각서 평화통일 기도회 연다 (2019-05-14 14:55:04)
이전기사 : 새로남교회, 부활절 테러로 상처 입은 스리랑카 교회에 성금 5천만원 전달 (2019-05-14 13:31:24)
신간 ,『나는 영어보다 스페인어를 배우기로 했다』 출간
신간 ,『나는 영...
화제의 신간 - 김...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