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STV : 성락교회 부천 예배당 폭력사태건 김기동목사측 벌금형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2019년06월19일wed
Update: 2019-06-19 00:12:35
뉴스홈 > 뉴스 > 교회
2019년06월12일 06시50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성락교회 부천 예배당 폭력사태건 김기동목사측 벌금형
폭력사태에 중형...특수건조물침입 및 손괴미수 불기소 처분

개혁측은 불기소

법원이 지난해 2월 발생한 성락교회 부천예배당 폭력사태에 대해 당사자들에 각각 벌금 100여만원의 중형을 선고했다.

인천지방법원 부천지원은 지난 5월 31일 사건번호 2018고정781 ‘폭력행위(공동재물손괴)’ ‘재물손괴’ 등에 대한 사건에서 오OO 목사 등 총 12인에 대해 벌금형을 선고했다. 이들은 김기동 목사측 인원들로 알려졌다.

법원은 이OO, 강OO 등에 벌금 각 70만원을 선고했으며, 나머지 10인에 대해서는 각 100만원의 벌금을 선고했다. 이를 모두 합산할 때 벌금액은 총 1140여만원에 이른다.

이번 사건은 지난해 2월 6일 늦은 밤 성락교회 부천예배당에서 발생한 사건으로, 피고인들은 당시 리모델링 공사 중이었던 교회를 난입해 교회를 일방적으로 때려 부순 바 있다.

법원은 이들의 폭력행위 및 재산손괴에 대해 각종 사진 및 CCTV 영상을 근거로 그 죄를 확정했다.

재판부는 이들이 개혁측이 설치한 CCTV를 떼어내고, CCTV 본체를 가져갔으며, 리모델링 건축물을 훼손하는 등 개혁측 성도들의 재물을 손괴했다고 밝혔다. 특히 중대한 범죄로 분류되는 공동재물손괴에 있어 “피고인들이 공동으로 칸막이를 잡아당기거나 각목을 걷어차는 등 실행행위를 한 이상 공동재물손괴가 충분히 인정된다”고 판단했다.

반면, 법원은 본 행위들이 “적법한 절차 및 권한에 따라 교인들의 의사에 부합하는 총유물의 관리방법이었으며, 정당행위”라는 피고인들의 주장에 대해 “인정할 수 없다”며 “행위의 수단 및 방법의 상당성, 법익 균형성, 보충성 등의 요건을 갖추지 못해 정당행위에 해당치 않는다”고 기각했다.

본 사건이 일어난 부천 예배당은 총 5개층으로 이뤄진 단독 건물로, 성락교회 내분 이후 김기동 목사측과 개혁측으로 나뉘었으며, 당시 개혁측이 4층을, 나머지층을 김기동 목사측에서 사용한 바 있다.

사건이 발생한 곳은 4층으로 전체 250~300여명의 부천 예배당 교인 중 70%를 차지하는 개혁측 교인들이 예배를 드리던 곳이다. 이에 부천 개혁측에서는 교인 수에 비해 턱없이 부족한 4층 공간을 효율적으로 이용하고자 리모델링 공사를 진행 중에 있었는데, 갑자기 김기동 목사측 교인들이 난입해 안에서 출입문을 모두 잠가버리고 공사 중인 교회를 파손했다.

당시 이를 목격한 성도들에 따르면 이들은 공사 철거에 쓰이는 연장까지 사용했으며, 특히 사건의 증거가 담긴 CCTV를 부수고, 영상저장장치를 탈취하여 증거인멸을 시도하는 등의 치밀함을 보였다고 증언했다. 성도들이 찍은 영상을 살펴보면, 경찰이 출동한 이후에도 이들의 행패는 계속 됐으며, 경찰의 제지에도 불구하고 이를 무시하고 교회 파손 행위를 계속한 것으로 확인됐다.

한편, 서울남부지검은 김기동 목사측이 교개협 대표 장학정 장로 등 12인을 ‘특수건조물 침입’ ‘예배방해’ ‘특수재물손괴미수’로 고소한 사건에 대해 불기소 처분을 내려 위 사건과 대조를 보였다.

본 사건은 지난 2018년 8월 12일 신도림동 세계센터 진입을 두고, 발생한 바 있다.
불기소 처분과 관련, 검찰은 △이들의 입장 자체로 예배가 방해 됐다고 볼 수 없으며, 소란행위로 인해 예배진행이 방해됐다고 보기 어렵고 △손괴의 객체인 ‘의자’가 놓여있는 강단에는 접근시도조차 하지 않았음이 명백하며 △뚜렷한 범죄의 목적을 공유했다고 단정키 어렵다고 판단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문병원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교회섹션 목록으로
[교회]임마누엘교회 김국...
[교회]두레교회 사태 진...
[교회]심곡제일교회, ‘...
[교회]분당구미교회, 선...
[교회]2015아바드리더컨...
 

이름 비밀번호
[1]
다음기사 : 새에덴교회, 한국전쟁 제69주년 맞아 미 참전용사 및 가족들 초청 보은 행사 (2019-06-12 08:56:40)
이전기사 : 대법, 성락교회 개혁측 헌금사용 적법 (2019-06-10 15:03:43)
김형국 목사의 기독교인으로 세상 살아내기 프로젝트 1
김형국 목사의 기...
'작가의 어머니' ...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