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STV : 윤익세 목사, 불법 자행 자행한 총회장, 서기, 부서기 '직무정지가처분' 이유 있었네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2019년08월24일sat
Update: 2019-08-21 20:15:08
뉴스홈 > 뉴스 > 교단
2019년07월23일 14시58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윤익세 목사, 불법 자행 자행한 총회장, 서기, 부서기 '직무정지가처분' 이유 있었네
“합동총회 헌법 무시, 총회 허락 없이 특별위 구성 장치적 치리”

103회기 수요일 파회 불법’, 헌법은 월 오후 2시 개회-금요 12시 파회로 규정

총회장만 되면 사무실 리모델링 3회 연속 약 7억 정도 중복투자 문제

윤익세 목사(충남노회)가 총회장 이승희 목사, 서기 김종혁 목사 , 부서기 정창수 목사에 직무정지가처분(2019카합 20885)을 신청 했다.

이와 관련하여 윤익세 목사는 23일 합동총회 회관에서 긴급기자회견을 열고 이들을 상대로 한 행정소송에 대해 상세하게 설명했다.

윤 목사는 총회장 이승희 목사는 본인이 변화하는 총회라는 주제로 총회로 열었다면서 그런데 헌법에 규정된 것을 위반해서 수요일 밤에 총회를 마쳤다고 지적했다.

윤 목사는 또 이것을 개혁이라고 했다면서 합동총회 헌법에는 정기총회에 대해 9월 둘째 주 오후 2시에 개회하여 그 주 금요일 12시에 파회 하도록 명시되어 있고. 단 명절 등 특수한 경우가 있을 때는 한 주간 밀려 개최 한다고 덧붙였다.

윤 목사는 특히 총회 역사상 단 한 번도 수요일에 끝난 적이 없었다면서 이 총회장은 총회의 모든 언권을 막고 토론 없이 독선에 의해 움직이고 일방적으로 마쳤다면서 변화된 총회의 모습을 보여준 것이 아니라 불법을 자행 것이기 때문에 행정 소송을 할 수 밖에 없었다고 말했다.

윤 목사는 이와 함께 총회장이 제일먼저 한 일이 총회사무실 리모델링이었다면서 한번 고치는데 2억 원 이상이 들어간다. 연속 3회에 걸쳐 했고, 모두 합치면 7억 가까운 돈이 들어간 것이다고 지적 했다.

윤 목사는 이 돈은 세례교인 헌금을 낸 돈이다면서 총회 내에 미자립교회가 70퍼센트가 넘는데 이러한 환경에 중복 투자해 돈을 펑펑 쏟아 부었다고 말했다.

윤 목사는 이어 행정을 정확하게 한다고 했는데 정직하고 바르게 하지 않고 있다면서 노회에서 서류를 요청했지만 안 해 주었고 이유도 말해 주지 안했다고 밝혔다.

그는 총회 직원들은 총회 서기가 해주지 말라고 했기 때문에 못해준다는 답변만 있었다면서 재판비용의 경우 총회와 노회에서 관련 비용을 지출하는 것으로 명시되어 있다면서 “5천 만원의 재판 비용을 지출하고 그 기록도 있다면서 그런데 총회는 일방적으로 그 근거에 대해 확인도 없이 지출을 거부했다고 덧붙였다.

윤 목사는 노회가 분립되기 위해서는 42 당회가 넘어야 하지만 총회가 불법을 자행하고 잇다면서 당회 구성이 안 되는 데 노회를 분립 해 오라고 불법을 자행 한 것이다고 지적했다.

이와 함께 윤 목사는 노회가 분립이 안됐는데 두 개의 이름을 쓰는 곳도 있다고 말했다.

윤 목사는 “103회기 동안 서류를 정리하고 모아서 정리하고 104회기에서 처리하는 것이 법이다면서 그런데 특별위를 만들어 제103회기에서 처리하고 있는 불법을 자행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교회법 전문가들은 특별위의 경우 총회에서 구성해야 하는 것이 원칙이다면서 총회 임원회가 일방적으로 만드는 것은 문제가 있다고 지적했다.

윤 목사는 이어 불법을 하면서 책임이 없다면서 “1년간 하고 마치면 그만이라는 식이다고 말했다.

끝으로 윤 목사는 “101회기 총회장이 102회기 총대를 대상으로 결의한 부분도 있다면서 그런데 일부 언론들이 이것이 정당하다고 보도를 해서 혼란을 초래했다고 지적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문병원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교단섹션 목록으로
[교단]합동 평양노회, 전...
[교단][포토]대신총회 경...
[교단]김선규목사 합동 ...
[교단]순총학원 비대협, ...
[교단]한영신대, 인도 남...
 

이름 비밀번호
[1]
다음기사 : 카이캄 "의도성 있는 공격 강력 대처 하겠다" (2019-07-24 22:54:11)
이전기사 : 기성총회 이천시온성교회 성도 장대비 속 총회장 교회 앞 ‘외침’ (2019-07-22 13:55:59)
화제의 책- '멘탈 경쟁력' 현대인 필독서 '인기'
화제의 책- '멘탈...
도서출판 휘선 ‘...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