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STV : 한교연, 2019 가족과 함께하는 시각장애인 힐링캠프 열어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2019년12월08일sun
Update: 2019-12-07 21:55:29
뉴스홈 > 뉴스 > 교계종합
2019년11월30일 22시49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한교연, 2019 가족과 함께하는 시각장애인 힐링캠프 열어
280여 시각장애인들에게 위로, 소통하며 다채로운 순서

한국교회연합(대표회장 권태진 목사)이 주최하고 한교연 회원 단체인 시각장애인연합회(회장 박흥윤 목사)가 주관한 “2019 시각장애인 위기가족 힐링캠프가 최근 서울시내 일원에서 다채롭게 진행됐다.

함께 가자를 주제로 열린 이번 행사는 선천적인 시각 장애인 뿐 아니라 중도 실명자들이 갑자기 찾아온 장애로 인해 가족과 단절된 채 느껴야 하는 고립감과 경제적인 어려움 등으로 사회적 위기에 노출되어온 시각장애인들의 노고를 위로하고 가족과 소통하는 시간을 마련해주자는 취지에서 계획되었다.

이번 행사에 참가한 280여 명의 시각장애인과 가족들은 오전 10시부터 국립중앙박물관을 견학해 손으로 만져보고 소리로 듣는 우리의 역사를 체험하는 시간을 가졌으며, 도시락으로 점심을 들고 오후 2시부터는 용산가족공원에서 레크리에이션 강사 양진철 전도사의 진행으로 공동체 놀이를 통해 가족과 소통하는 즐거운 놀이 한마당시간을 가졌다. 또한 오후 4시부터 90분동안 용산 맹학교 강당에서 CCM 가수 최인혁 씨 등이 진행하는 3부에 걸친 가족과 함께하는 힐링 콘서트에 참석했다.

장찬호 목사(예능중앙교회)의 사회로 열린 가족과 함께하는 힐링 콘서트에서 축사를 한 한국교회연합 상임회장 김효종 목사는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이 자리에 세게 하신 하나님께 영광을 돌린다시각 장애인들이 살아가기에는 세상이 너무나 각박하고 힘들지만 주님께서 어려분의 영안을 맑고 투명하게 열어주셔서 더 큰 위로와 화평을 주실 것을 믿는다한국교회연합도 여러분의 삶의 질 개선을 위해 최선을 다해 도울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교연이 주최하고 한국시각장애인연합회가 주관한 이번 행사는 서울시의 후원으로 마련됐다.

한편, 한교연 산하 단체인 사단법인 성민원과 군포제일교회가 따뜻한 겨울을 만들기 위해 올해도 두 팔을 걷어붙였다.

성민원 직원들과 군포제일교회 성도 등 총 145명의 자원봉사자들은 지난 20,21일 군포제일교회 복지센터에서 이틀에 걸쳐 어려운 이웃들을 돕기 위한 ‘2019 사랑의 김장 나누기를 진행했다.

이번 행사는 주변의 어려운 이웃들이 겨울을 따뜻하게 지낼 수 있도록 2,400kg의 김장을 담그고 각 가정에 전달할 박스를 포장했다. 또한, 정성껏 담근 김장김치를 군포시 지역 내 재가 및 독거 어르신 가정과 결식 어르신과 청소년을 위한 무료급식센터에 전달했다.

성민원 이사장 권태진 목사(군포제일교회 시무)매년 이웃을 위해 수고하는 봉사자에게 감사드리며, 김장 나누기를 통해 이웃과 따스한 온정을 나누는 겨울이 되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군포제일교회는 사랑의 김장 나누기를 통해 해마다 나눔을 실천하고 있으며, 부설기관으로 성민원을 설립하여 아동, 청소년, 노인, 장애인 등 필요한 모든 곳에 하나님의 사랑을 실천하고 전문적인 복지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김의선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교계종합섹션 목록으로
[목회]육군3사관학교 동...
[선교]초록우산어린이재...
[뉴스]글로벌선진학교 제...
[교계종합]성서공회, 한글성...
[교계종합]한국교회법학회, ...
 

이름 비밀번호
[1]
다음기사 : 사)한기부 제51대 대표회장 전태식목사 취임 (2019-12-02 11:41:01)
이전기사 : 분당중앙교회 비대위, 조세특례제한법 중 제77조, 제133조 개정 요구 (2019-11-30 22:29:37)
허정윤박사, 공산주의가 기독교와 독립운동에 끼친 부정적 영향 고찰
허정윤박사, 공산...
김문훈 목사의 명...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