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STV : 美, NBC 뉴스 ‘투데이’ 여의도순복음교회 방역 집중 보도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2020년07월13일mon
Update: 2020-07-13 16:33:29
뉴스홈 > 뉴스 > 교회
2020년06월01일 09시44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美, NBC 뉴스 ‘투데이’ 여의도순복음교회 방역 집중 보도

 
교회 방역 지침에 대해 설명하는 이영훈 목사

미국의 NBC 뉴스 프로그램 투데이세계 최대 교회인 여의도순복음교회(이영훈 목사)의 코로나 사태와 관련 성공적인 방역으로 현장 예배를 드리고 있는 상황을 집중 보도 했다.

이와 관련하여 NBC 뉴스 프로그램 투데이는 최근 트럼프 대통령이 당장 교회 문을 열도록 주 정부를 압박하고 있는 가운데 성공적인 방역을 통해 교회 예배가 시작된 한국의 상황을 집중 보도 한 것이다.

NBC는 지난달 27(현지시각) 아침, 국내 최대 교회인 여의도순복음교회(이영훈 담임목사)를 찾아 생활방역지침을 지키며 예배를 드리는 모습을 상세하게 보도했다.

여의도순복음교회를 찾은 기자는 마스크를 낀 성도들이 예배에 참석하기 위해 거리를 두고 줄을 서서 입장하는 모습과, 발열 체크를 한 뒤 성도등록증을 확인하고 손 소독을 마쳐야만 예배당에 출입할 수 있다는 점을 상세히 설명했다.

미 전 지역에 방송된 여의도순복음교회의 코로나 극복 방역

그러면서
한 달 전부터 성도들이 참여하는 예배가 시작되었지만 예배당에서 마스크를 끼고 서로 떨어져 앉아 찬양을 부르는 모습은 매우 신기하다고 전했다.

여의도순복음교회 이영훈 담임목사는 교회 예배를 정상화하는 데 우려가 없었는지 묻는 NBC 기자의 질문에 정부의 방역지침을 잘 따르면 안전하다고 생각한다면서 “(마스크를 낀 상태로) 찬양을 하고 기도를 하는 정도는 괜찮다. 다만 서로 대화하는 것은 금지되어 있다고 예배의 방역 예절에 대해 설명했다.

NBC는 이와 함께 여러 사람들이 함께 있는 공간에서는 코로나19 바이러스의 감염 위험이 늘 상존하는 만큼 각별한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는 전문가의 조언도 덧붙였다.

방송을 접한 한 성도는 미국의 교회들이 코로나 극복을 위해 함께 기도하고 승리하기를 간절하게 바란다성도들 스스로가 방역지침을 철저하게 준수하고 예배당을 출입한다면 능히 이겨 낼 수 있을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또 다른 성도는 교회가 성도들의 안전을 위해 최우선적으로 방역과 소속 등 제반 적인 것들을 사전에 철저하게 지키고 있다성도들도 정부와 교회 방역 방침을 준수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문병원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교회섹션 목록으로
[교회]2015백석바이블피...
[교회]제7회 부흥의지휘...
[교회]전태식목사 요한계...
[교회]여의도순복음교회 ...
[교회]맥안리스 선교사 ...
 
{{}}
선거기간 동안 '네티즌의 의견'란은 잠시 닫습니다.
[1]
다음기사 : 사랑의교회, 800차 쥬빌리 통일구국기도회 (2020-06-07 14:51:39)
이전기사 : 사랑의교회, 성령강림주일예배 현장 예배 복귀 (2020-06-01 09:17:00)
북그루, 듀엣 북 콘서트 개최
북그루, 듀엣 북 ...
김대유 교수의 「...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