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STV : “신현옥 목사는 부단히 나누고 사랑하는 한국의 마더 테레사”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2020년07월14일tue
Update: 2020-07-13 16:33:29
뉴스홈 > 뉴스 > 교계종합
2020년06월30일 16시49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신현옥 목사는 부단히 나누고 사랑하는 한국의 마더 테레사”
이코노미 뷰, 신 목사 사역 집중 조명 화제

신현옥 목사

시사월간지 이코노미 뷰가 시온은혜기도원 신현옥 목사에 대해 집중 보도를 해 화제가 되고 있다
.

5월호에 소개된 신현옥 목사에 대해 부단히 나누고 사랑하는 한국의 마더 테레사로 소개했다.

이코노미 뷰는 우리나라에도 테레사 수녀로 불리는 이가 있다시온은혜기도원의 신현옥 목사로 그녀는 믿음과 땀으로 일궈내어 추수한 농산물을 정성껏 만들어 계산과 조건 없이 도움이 필요한 이들에게 전하며 이 시대의 살아있는 그리스도의 사랑을 실천하고 있다고 말했다.

또 이코노미 뷰는 시온은혜기도원에 대해지하철 1호선 송탄역 인근에 있는 시온은혜기도원은 영·육의 재충전 장소로 더할 나위 없는 곳이다“1700평에 건물은 700여 평으로 약 500명이 예배할 수 있는 대성전과 150여 명이 입장할 수 있는 소성전이 마련돼 있다고 소개 했다.그러면서 시온은혜기도원은 무료로 숙식을 할 수 있는 현대식 시설을 갖춰 눈길을 끈다방마다 에어컨, 온수, 보일러 등을 가동하고 있는데 모두 무료로 이용할 수 있고, 이는 과거 신현옥 목사의 경험이 있었기에 가능했다고 말했다.

이코노미 뷰 5월에 소개된 신현옥 목사

이와 함께
무한한 사랑과 나눔의 행보를 이어간 신현옥 목사는 대한민국 나눔실천대상, 대한민국 참목회자 대상, 대한민국 인물대상, 대한민국 미래경영 대상 등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그는 현재 시온은혜기도원 원장, 시온세계선교교회 담임목사로 있는 동시에 UNPU 평화대사, 한국기독교총연합회 공동회장, 대한예수교장로회 복음주의총회 총회장 등을 맡으며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코노미 뷰는 신 목사의 사랑 나눔행사에 대해서도 상세하게 보도 했다.


시온은혜기도원 신현옥 목사는 지난해 다양한 행사를 통해 나눔을 실천했다. 우선 그녀는 작년 120일 시온은혜기도원에서 4회 목회자 후원 찬양 콘서트를 성황리에 마쳤다. 1부 예배와 2부 찬양 콘서트 순으로 진행된 이 날 행사에 참석한 모든 이들에게 신현옥 목사는 김치 3, , 고급 화장품 세트, 고급 영양 크림, 고급 풀 커버 쿠션, 만두, 김 선물 세트, 생들깨 기름, 홍초, 음료수 등 5천만 원 상당의 물품과 후원금을 전했다. 신현옥 목사는 작년 8월 불우이웃 노인 초청위로잔치를 시온은혜기도원에서 개최했다. 평택에 위치한 시온은혜기도원은 지역 어르신들을 이곳에 초청해 찬양은 물론 신 목사와 성도들이 직접 농사지은 감자 200박스, 화장품 200세트, 2000kg, 의료방석 500, 고급 비누 치약 세트 200개 등 푸짐한 선물을 전했다. 다른 무엇보다도 지역사회부터 섬길 것을 역설하는 신 목사의 철학이 고스란히 녹아든 행보라고 할 수 있다. 또한 신현옥 목사는 지난해 1216일과 17일에는 제6회 불우이웃 돕기 및 목회자 후원 사랑과 나눔 행사를 진행하기도 했다. 성탄절을 맞이하여 열린 이 행사는 약 300여 명의 불우이웃과 목회자들에게 평생 잊지 못할 선물이 전해졌다. 신현옥 목사와 성도들은 직접 재배한 배추김치, 백김치, 총각김치, 쪽파김치, 부추김치 등 김치 3000kg을 비롯해 고추 장아찌, 소시지, , 화장품 등 4천만 원 상당의 선물을 그들에게 건넸다. 시온은혜기도원 신현옥 목사는 여기에서 멈추지 않고 코로나19’로 경제가 어려운 올해에도 이러한 나눔 행사를 변함없이 이어가겠다는 계획이다. 정말 어려울 때 나눔을 실천하는 것이 하나님의 참사랑이라는 믿음에서다. 그리하여 신 목사는 나눔의 규모를 오히려 더욱 확대해나갈 예정이며, 이를 통해 선한 일을 하는 목사로 기억되고 싶다는 바람을 전했다고 소개 했다.


특히 이코노미 뷰는 신현옥 목사가
조건 없이 섬기고 베푸는 목회자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이코노미 뷰는 시온은혜기도원 신현옥 목사는 헌금 없는 무료 숙식을 제공하기 위하여 자체적으로 수익을 창출하고 있다. 그녀는 수원, 화성 일대 1만 평 부지에 성도들과 함께 농사를 짓고 있다. 무농약 미생물로 직접 재배한 재료로 김치와 다양한 반찬을 만들어 판매해 수익을 올리고 있다. 그럼으로써 신현옥 목사는 시온은혜기도원의 문을 활짝 열어놓고 어렵고 힘든 사람들을 위해 나눔과 사랑을 실천하고 있다고 말했다.

또한 신현옥 목사의 화두는 조건 없는 섬김이다. 심지어 예수를 믿지 않는 사람들에게도 사랑과 나눔을 전하겠다는 것이 그녀의 생각이다. 도움이 필요한 사람들에게 온정의 손길을 뻗는 것이 목회자의 진정한 역할이라는 신념에서다. 이를 위해 신현옥 목사는 현재 진행 중인 농사 및 음식사업을 비롯해 최근 사회적 이슈로 떠오른 마스크 사업도 시작할 전망이다. 시온은혜기도원 신현옥 목사는 그 수익금으로 양로원, 고아원, 대안학교 등을 설립하여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이들을 무료로 지원해 하나님의 사랑을 실천하겠다고 계획을 밝혔다고 덧붙였다.


신현옥 목사는 인터뷰를 통해
테레사 수녀는 옷도 못 입고 신발도 못 신고 빈민촌에서 한평생을 살다갔습니다. 적지 않은 분들이 저를 일컬어 한국의 화려한 테레사 수녀라고 말씀해주십니다. 테레사 수녀와는 다르게 저는 옷도 화려하게 입고 예쁜 신발도 신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이는 그저 일종의 유니폼에 지나지 않습니다. 사람을 만날 때만 이렇게 옷을 입을뿐 농부의 모습이 저의 본 모습입니다. 저는 목사로서 어려운 이웃을 위해 무엇을 해야 되는지를 미리 생각하고 있습니다. 양로원, 고아원, 대안학교 등을 무료로 운영하기 위해 사업가로서의 역량에도 만전을 기하고 있습니다. 사업을 통한 수익금으로 나눔 활동에 더욱 매진할 생각입니다고 말했다.

끝으로 이코노미 뷰는 더 진실하게 이웃을 돕는 사람들이 많아져야 우리나라가 더욱 발전할 수 있다고 믿는 시온은혜기도원 신현옥 목사. 테레사 수녀가 이 세상의 어려운 이웃을 위해 살다 간 것처럼 신현옥 목사 역시 그렇게 살다 가고 싶어 한다. 나눔을 통해 하나님의 사랑을 실천하는 신현옥 목사의 행복한 인생이 많은 사람에게 희망을 전해 주기를 바라본다고 보도 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문병원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교계종합섹션 목록으로
[교계종합][포토]"교육부는 ...
[교계종합]2017 한국교회 부...
[교계종합]제1회 춘파(春坡) ...
[교계종합]한교연 임원회, 동...
[교계종합]수원흰돌산수양관 ...
 
{{}}
선거기간 동안 '네티즌의 의견'란은 잠시 닫습니다.
[1]
다음기사 : 한국교회법연구원, '포괄적 차별금지법 제정 헌법 위배 지적 (2020-06-30 20:02:41)
이전기사 : 경찰관, 폭행 피해 장애인에 '고소 취하하라' 협박 재조사 국민청원 (2020-06-29 22:20:28)
북그루, 듀엣 북 콘서트 개최
북그루, 듀엣 북 ...
김대유 교수의 「...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