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STV : 기감, 동성애대책위 "n번방에 움란물 제작 현장 축도한 행위에 준한다"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2020년08월13일thu
Update: 2020-08-12 21:26:50
뉴스홈 > 뉴스 > 교단
2020년07월28일 22시54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기감, 동성애대책위 "n번방에 움란물 제작 현장 축도한 행위에 준한다"

기독교대한감리회 33회 총회 동성애대책위원회가 이동환 목사가 동성애 퀴어축제에서 축도한 것은 반 기독교 행태로 규정한다는 것을 골자로 한 성명서를 발표했다.

이와 관련하여 동성애대책위는 28일 성명서를 통해 한국 감리교회가 이 땅에 첫 발을 디딘 후 135년의 세월이 흘렀다고 전제 한 후 영국에서 시작된 Methodist 부흥운동은 당시 영국의 타락한 도덕성과 피폐한 정치경제를 소성케 하는 놀라운 역사를 이룬적이 있고, 한국 땅에 복음을 들고 들어온 많은 감리교회 선교사들도 교육, 의료, 문서사역에 집중하여 선교하였고 사회를 거룩하게 변혁시켰다. 그러나 지금의 기독교대한감리회는 반인륜적 타락을 교회 대내외적으로 정화시켜야 하는 수많은 도전에 직면해있다특히 교회가 사회에 자정능력을 제공하기 위해서는 감리교회가 처음처럼 철저한 복음에 기초한 교회회복부터 해야 한다고 지적 했다.

대책위는 또 그러지 않고서는 이 땅의 회복은 요원할 것이다. 이러한 이유로 작금의 사태인 동성애 관련 부적절한 기독교대한감리교회 내 목회자들의 행보는 좌시할 수 없는 심각한 상태에 이르렀기에 우리 기독교대한감리회는거룩함을 위해 동성애 대책 위원회를 조직하고 통렬한 마음으로 성명서를 발표하기에 이르렀다이동환 목사가 목사 가운을 입고 인천 퀴어축제에 참가하여 동성애자들을 위해 축도한 행위를 반()기독교적 행태로 규정한다고 밝혔다.

대책위는 특히 이것은 목사 가운을 입고 n번방이나 음란물 제작 촬영현장으로 달려가 축도한 행위에 준한다이와같은 범죄행위를 멈추고 회개하기를 촉구한다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대책위는 기독교대한감리회는 동성애자조차 긍휼히 여기고 그들도 사랑과 구원의 대상으로 여긴다그러나 위와 같은 반기독교적 행위는 성경에 명백히 죄라고 말하고 있고 기독교대한감리회의 교리와 장정에 명시되어 있다고 지적 했다.

이어 대책위는 기독교대한감리회는 그들의 행위를 죄라고 말할 수 있어야 한다. 만약 이동환 목사의 회개와 사과가 없을시 교리와 장정, 범과에 따라 감리교회 거룩함을 위해 경기연회재판위원회는 그의 출교를 반드시 가결해 주기를 촉구한다웨슬리는 동성애를 지지한 적이 전혀 없다. 웨슬리는 철저하게 경건주의를 앞세워 감리교도들이 조금이라도 개선의 여지를 보이지 않을 때에는 그들을 소그룹에서 제외시켰다고 덧붙였다.

대책위는 동성애 범죄를 그들과 함께 묶어 물타기 하는 이동환 지지자들의 행태는 여성,

예 등 일반 소외된 자들의 명예를 심각하게 훼손하는 것이다. 더 이상 웨슬리를 거론하는 과오를 범치 않기를 촉구한다미국 UMC에서 주류 정통은 오히려 탈퇴 움직임을 보이고 있는 반면 일부 동성애 지지자들은 남아 있으려 한다고 지적 했다.

대책위는 특히 이동환 목사의 행태를 지지하는 감리교회 내의 일부 극소수 동성애 지지자 목사 명단(목회자 11240명중136)이 나왔다그들은 이동환 목사와 함께 세상 언론 플레이를 통하여 재판에 영향을 주려고 획책하거나 교단을 어지럽게 하지 말고 반성경적 표명을 중단하라. 그리고 그들은 지금이라도 돌이키고 지지를 철회하는 의사를 개별적으로 본 위원회에 전달해 주기를 바란다. 동조하는 이들이 차 후 교리와 장정에 따라 함께 처벌을 받는 불이익을 받지 않기를 촉구한다고 말했다.

끝으로 대책위는 우리는 동성애를 옹호하고 조장하는 포괄적차별금지법 제정을 반대한다. 그 법은 나라와 사회와 가정의 근간을 흔들기 때문에 어물적 통과되어서는 안 되며 반드시 폐기되어야 한다. 기독교대한감리회 소속 신학자들도 침묵하지 말고 이 신학적 문제에 대해 책임감을 갖고 분명한 입장을 표명하기를 촉구한다고 덧붙였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문병원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교단섹션 목록으로
[교계종합][포토]세기총 통일...
[교계종합]ALS 2017, 한국, ...
[선교][인터뷰]호주 한우...
[교계종합]웃음치료 1호 이광...
[교계종합]한기총 제26-9차 ...
 
{{}}
선거기간 동안 '네티즌의 의견'란은 잠시 닫습니다.
[1]
다음기사 : 합동총회 금권선거 논란 (2020-08-07 14:24:12)
이전기사 : 김화경 목사 "성석교회 재산 분할 획책 교단지도부 각성" 촉구 (2020-07-26 14:53:08)
홍재철 목사 설교집'너 성령의 사람아' 새롭게 조명
홍재철 목사 설교...
북그루, ‘하모니...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