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STV : 월드비전, 창립 70주년 기념식 연다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2020년10월30일fri
Update: 2020-10-30 13:50:00
뉴스홈 > 뉴스 > 선교
2020년10월16일 10시56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월드비전, 창립 70주년 기념식 연다

1950, 한국전쟁으로 인한 고아와 미망인들을 돕기 위해 설립되어 지금은 세계 대 글로벌 NGO로 성장한 국제구호개발 NGO 월드비전(회장 양호승)이 창립 70주년을 맞았다. 월드비전은 선한 영향력으로 70년 나눔의 역사를 함께 이뤄낸 각계각층의 후원자와 봉사자들에게 감사의 뜻을 전하는 기념식을 오는 19일 개최한다고 밝혔다.

백범 김구 기념관에서 진행되는 기념식에는 양호승 한국월드비전 회장과 박노훈 이사장유관 단체장교계 및 사회복지학계 인사, 정부 및 기업 관계자, 월드비전과 나눔의 역사를 함께 해온 친선·홍보대사와 후원자, 봉사자 등 약 100명 내외의 귀빈들이 참석할 예정이다. 코로나19로 인해 방한하지 못한 앤드류 몰리 국제총재는 영상으로 월드비전 70주년 축하 인사를 전한다. 이번 기념식은 월드비전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도 생중계될 예정이다.

이번 기념식은 월드비전의 다양한 후원 사업에 참여하며 선한 영향력을 실천해온 후원자·봉사자들에게 감사패와 공로패를 전하며 그동안의 후원과 헌신에 감사를 전하는 시간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특히 지난 30년간 월드비전 친선대사로 활동하며 전 세계 아동들에게 사랑을 전한 김혜자 친선대사는 감사패를 받을 예정이다. 홍보대사 위촉 10주년을 맞이한 이광기·박정아 홍보대사에게는 감사패를, 정애리·박상원 친선대사에게는 국제총재특별상을, 부부가 함께 나눔을 실천하고 있는 한혜진·기성용 부부와 개그우먼 박미선 홍보대사에게는 한국월드비전 회장상을 전달할 예정이다. 또한 월드비전의 후원을 받아 올림픽 금메달리스트의 꿈을 이루고 현재는 월드비전의 꿈멘토로 활동하고 있는 양학선 선수에게도 월드비전 회장상을 수여한다.

이외에도 월드비전 후원에 꾸준히 동참하며 나눔의 손길을 더해준 후원자와 봉사자, 기업과 정부, 교계, 학계 관계자 등에게도 시상이 진행될 계획이다.

양호승 월드비전 회장은 “70년 전 전쟁의 폐허 속에서 시작되어 오늘날 월드비전으로 성장하게 한 것은 꾸준한 후원과 나눔을 통해 선한 영향력의 가치를 더해준 후원자와 봉사자분들이라며 묵묵히 월드비전을 믿고 함께 해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월드비전은 앞으로도 전 세계 가장 취약한 아동들을 위해 일할 것이며, 그러한 여정에 변함없는 관심과 사랑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월드비전은 19506.25전쟁 이후 부모를 잃고 고통받는 아이들을 돕기 위해 밥 피어스 목사로부터 시작되었다. 한국월드비전은 1991년까지 해외 후원자들의 도움을 받아오다 1992년부터 도움을 받던 기관에서 모금을 통해 도움을 주는 국제구호개발 NGO 단체로 전환을 이뤘고 현재는 전 세계 월드비전 중 최대 후원국의 하나로 성장했다. 대한민국 최초의 모금저금통인 사랑의 빵저금통 캠페인, 청소년 봉사 프로그램 기아체험 24’, 청소년 세계시민의식 함양 프로그램 세계시민학교등을 진행하며 대한민국의 기부문화 확산에 힘써왔다. 지난 70년간 총 1402,514명의 후원자가 월드비전의 후원에 동참했으며, 이를 통해 전 세계 100여 개국 2500개 사업장에서 지구촌 이웃 2억 명의 삶의 바꾸고 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김아람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선교섹션 목록으로
[선교]‘우리사랑플러스...
[선교]‘우리가족 힐링캠...
[선교]밀알복지재단 굿서...
[선교]초록우산어린이재...
[선교]초록우산어린이재...
 

이름 비밀번호
[1]
다음기사 : 태성문화재단 전시초대권 광명사회복지협에 전달 (2020-10-19 09:12:04)
이전기사 : 겐츠베이커리 신세계백화점 영등포점 광명사회복지협에 희망성품 전달 (2020-10-16 09:48:28)
'미친 자를 더 미치게 하라' 소그룹 시대 맞은 한국교회 위한 모든 노하우 담아
'미친 자를 더 미...
화제의 신간, ‘...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