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단/교회

HOME교계종합교단/교회 


리디머기도사역연구소, 기도 치유 전문 사역 펼쳐

페이지 정보

최성주 기자 작성일23-12-01 21:02

본문


기도로 문제를 해결하고, 치유하는 리디머기도사역연구소(소장 유화종, 원장 김병남)가 개원됐다. “문이 곧 다 열리며 모든 사람의 매인 것이 다 벗어집니다라는 슬로건으로 전문사역을 시작하는 연구소 개원감사예배가 30일 치악산 명성수양관에서 열렸다. 

 

유화종 소장의 사회로 시작하여 정미선 권사(원주순복음교회)의 대표기도에 이어, 임청화 교수(백석대)가 특송을 불렀고, 이수형 목사(세계인터강원협력네트워크 이사장, 순복음춘천교회 담임)하나님의 지팡이를 손에 잡았더라는 제하의 메시지를 전했다.

 

이수형 목사는 모세가 하나님께 설득당하고 순종하고 나갈 때 지팡이를 손에 잡고 나가라고 하셨다이 지팡이는 40년 미디안 광야생활에서 사용했던 것인데 내 것으로 사용했을 때와 하나님 앞에 순종해서 쓰임 받을 때에는 다른 은혜의 역사가 나타난다고 말했다.

 

이어 모세는 그 지팡이로 애굽에서 10가지 재앙을 내리고 홍해를 갈랐다오늘 순종함으로 하나님의 지팡이를 손에 잡고 나아가는 리디머기도사역연구소가 동역하는 모든 분들과 연합하여 큰 역사가 일어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3eaba522cdd1ec5f545d6e2a6dfdd415_1701432093_3293.jpg

설교 후 개원축복기도를 이우탁 목사(울산기독교총연합회 증경회장, 건사연 대표)가 했고, 이세영 권사(원주순복음교회)가 헌금기도를, 김병애 집사(원주순복음교회)가 헌금송 연주를 했다.


연구소 소개 시간에 유화종 소장은 바른 방향으로 나아가는데 바람막이가 되는 역할을 하겠다또 하나의 기도원을 만드는 것이 아니라 특별한 기도사역 연구를 하려고 한다고 밝혔다.

 

이어 한 달에 한번 치악산명성수양관에서 기도성회를 하려고 한다앞으로 많은 목사님들과 연구소 사역을 동역하려 한다고 전했다. 특히 동역하시는 분들과 힘을 모아 다양한 미디어를 통해 공개치유 사역을 하려고 한다영성회복과 교회부흥의 바람을 일으키는 새 장을 열어보려고 한다고 강조했다.

 3eaba522cdd1ec5f545d6e2a6dfdd415_1701432113_9324.jpg

리더머기도사역연구소 원장 김병남 목사는 인사의 시간에 기도에 진심인 목사가 되려고 노력했다22년을 목회하면서 많은 치유의 역사를 행하게 하셨다고 밝혔다.

 

이어 여목사에 대한 편견과 이미지 때문에 이를 특화하지 않으려고 했다그렇지만 주시는 은사는 어쩔 수 없는 것 같다. 60대 중반에 제가 제일 좋아하는 기도사역에 집중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인사를 마치며 김병남 원장은 루게릭 병에 걸려 기도 중인 김혜경 사모(홍천 와동장로교회)를 소개하며 두 분이 기도를 받으시는 중에 연구소 감사예배를 드리는 자리에서 특송을 하고 싶다고 하셔서 소개한다고 밝혔다. 김혜경 사모는 남편과 함께 아무것도 두려워 말라는 찬양을 불러 참석자들에게 감동을 전했다.

 3eaba522cdd1ec5f545d6e2a6dfdd415_1701432129_9611.jpg

격려사와 축사의 순서가 이어졌다. 송한영 목사(기독교대한하나님의성회 증경총회장)는 격려사를 통해 기도라는 단어는 하나님이 우리에게 주신 가장 복된 단어다죽은 사람도 살리고 병든 사람도 고치는 단어다고 정의했다. 이어 기도는 하나님을 움직일 수 있는 유일한 방편이다. 기도는 이웃과 교회를 살리고, 나라를 살린다연구소 개원을 다 같이 박수로 격려해 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양명환 목사(강원도기독교총연합회 대표회장)는 축사를 통해 일은 사람이 하는 것 같지만 하나님이 하시고, 기도하는 사람을 하나님이 쓰셨다기도는 하나님이 원하시는 방법으로 하는 것이다. 하나님 마음에 들면 모든 게 형통하다고 강조했다.

 

이어 중요한 것은 예수중심으로 모여야 한다주님이 늘 살아 역사하는 연구소가 되길 주님의 이름으로 축복드린다고 덧붙였다.

 

김미열 목사(CTS기독교TV 강원방송 이사장)기도는 하나님을 만나는 통로다통로가 다 무너져서 하나님을 만나지 못하는 성도들을 세우는 사역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기도는 체험이고, 기도는 가르쳐서 되는 것도 아니다하나님이 살아 계시는 것을 체험하게 만드는 기도사역연구소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임영문 목사(전기총연 이사장, 부산기총 증경회장)상당히 기대가 된다앞으로 리디머기도사역연구소가 정말 하나님의 능력을 경험하는 사역을 펼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병해 목사(제주기독교교단협의회 부회장)기도는 하나님의 뜻을 아는 것이 기도다이 시대에 바울과 실라가 되셔서 기도를 통해 전국에 매인 것을 푸는 기도사역연구소가 되길 바란다고 했다.

 3eaba522cdd1ec5f545d6e2a6dfdd415_1701432173_2323.jpg

오범열 목사(경기기독교총연합회 총회장)는 축사를 통해 요즘 기도하는 처소가 사라지는데 기도하는 곳이 세워지는 곳은 거의 없다말씀과 기도로 디자인하시고 하나님의 응답과 은혜로 채색되어 가는 역사가 일어나길 축하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안내의 시간과 찬송을 부르고 김재박 목사(서울교회와시청협의회 상임회장)의 봉헌 및 축도로 마무리됐다.

 

SNS 공유하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Category
Facebook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KakaoTalk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