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회

HOME교계종합목회 


전광훈 목사 ”핵무기 재배치해야 한다“
국민혁명당 6.25 승전 기념 국민대회 개최

페이지 정보

한국교회공보 기자 작성일21-06-26 00:36

본문


2a361adfa6885710ec0154fd190a1bca_1624635270_1842.jpg

평화 조약은 전쟁 끝이 아닌 서막이다

보수 우파 최대 정당인 국민혁명당(당대표 전광훈 목사)6.25 승전 기념 국민대회를 파주 통일공원에서 25일 개최하고, 핵무기를 재배치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와 관련하여 당 대표 전광훈 목사는 상대방 적국이 공격 능력이 있으면 반드시 전쟁은 일어난다북한은 핵무기를 가지고 있기 때문에 언제든지 결심만 하면 일어날 수 있다고 했다.

전 목사는 힘의 균형 유지를 위해 미국의 핵무기를 재배치해야 한다역사를 모르면 똑같은 일어 난다고 지적했다.

전 목사는 또 요즘 젊은이들은 6.25는 남침이 아닌 우리가 북침을 했다고 답을 하고 있다이 같은 이유는 전교조 때문이다고 했다.

이와 함께 전 목사는 국민들이 정신을 차리지 못하면 반드시 전쟁이 일어날 수밖에 없다다시는 이 땅에 6.25와 같은 비극적인 일은 일어나지 말아야 한다고 말했다.

전 목사는 이어 평화회담은 전쟁의 신호탄이란 것을 인식해야 한다북한을 강제 점거하고 있는 김정은을 몰아내는데 국민혁명당이 앞장설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경재 총재는 북한 동포들은 중세기적인 고난 상태에서 살고 있다전 세계 인권 단체들과 UN에서 북한 인권에 대해 지적해도 정부는 함구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충근 박사는 평화 조약을 하는 나라들이 전쟁을 더 많이 한다는 것은 역사와 학술적으로 증명된 사실이다이것은 조금 있다가 전쟁하자는 것과 똑같은 말이다고 지적했다.

이 박사는 ”6.25는 전쟁 역사 중 7번째로 군인이 많이 죽은 전쟁으로 기록돼 있다동족을 향해서 핵을 만드는 민족은 북한뿐이다고 일갈했다.

 


SNS 공유하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Category
Facebook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KakaoTalk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