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HOME교계종합문화 


이스라엘 관광청, 예루살렘 통곡의 벽 터널 내 새로운 경로 공개

페이지 정보

김의선 기자 작성일21-07-27 18:02

본문


이스라엘 관광청은 최근 제2성전 시대 건축물의 일부가 발굴되어 8월 초부터 예루살렘 통곡의 벽 터널 내 새로운 경로를 통해 대중에게 공개될 예정이라 전했다. 

통곡의 벽 유산 재단과 이스라엘 문화재 관리국(IAA)은 통곡의 벽 터널 및 성전산 주변 지역의 지속적인 고고학적 발굴을 통해 제1, 2차 성전시대의 예루살렘 도시 및 과거 성전의 흔적을 찾아왔다.

통곡의 벽 터널에서 이번에 발굴된 건축물은 성전산으로 이어진 길 위에 위치했던 기원전 20~30년대 건물이다. 예루살렘의 성전산 외부에서 발견된 제2 성전 시대의 가장 웅장한 공공건축물 중 하나로, 주요 고위 인사들이 성전 부지 및 성전산 입장 전에 접견했던 시의회 건물로 추정된다.

호화로운 고대 로마 시대의 전형적인 화려한 양식에 따라 장식되었으며 응접실로 사용되었을 정교한 분수가 있는 두 개의 화려하고 웅장한 방과 거대한 석판, 식사 장소로도 쓰였을 객실 내부의 리클라인 형태의 나무로 된 안락의자 소파 흔적이 발견됐다. 또 제2 성전 시대 후기에 쓰인 것으로 추정되는 세 개로 분리된 방 중 하나에는 예배의식을 위한 계단식 침례탕이 설치돼 있다.

과거 성전의 변천사 및 하스모니아 시대와 로마 시대 사이의 예루살렘 유대인 생활의 다양한 면모를 보여줄 이 매혹적인 건축물은, 통곡의 벽 터널의 새 경로를 통해 8월 초부터 방문객들에게 첫 공개 된다.

이스라엘관광청 조정윤 소장은 이스라엘의 성전 변천사 및 시대상 등 성서 시대에 대한 깊은 이해에 도움이 될, 2 성전시대 건축물의 발굴 소식을 전하게 되어 기쁘다어서 국내외 코로나 상황이 진정되고 직접 방문할 수 있는 날이 오길 바란다라 전했다.

 

 

SNS 공유하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Category
Facebook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KakaoTalk NaverBand